Opportunity for Startups: Demoday by Korea Credit Guarantee Fund Takes Place

신보, 스타트업에게 기회를 '통합 데모데이' 개최

 

머니투데이 송학주 기자  ㅣ  입력 : 2017.12.11 16:56

 
황록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왼쪽에서 4번째)이 8일 서울창업허브 컨벤션홀에서 개최된 ‘2017 신보 Start-up 통합 데모데이’에서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신보

황록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왼쪽에서 4번째)이 8일 서울창업허브 컨벤션홀에서 개최된 ‘2017 신보 Start-up 통합 데모데이’에서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신보

신용보증기금이 지난 8일 서울창업허브 컨벤션홀에서 '퍼스트펭귄기업', '4.0 스타트업 보증기업' 등 사업성과 기술력을 보유한 혁신형 창업기업에게 투자유치 및 글로벌 진출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2017 신보 Start-up 통합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데모데이에는 신보가 발굴한 혁신 창업기업 10개사와 벤처캐피탈, 액셀러레이터를 비롯한 다수의 투자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참가기업 투자유치를 위한 IR대회, 홍보부스 운영, 참가기업과 벤처캐피탈 간 네트워킹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됐다.

이날 IR대회에서는 질병진단 솔루션 개발업체 '노을'이 1위를 차지했다. 정밀 전기 뇌자극 기술을 개발한 '뉴로핏'과 스마트 오퍼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하는 '더화이트커뮤니케이션'이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신보 관계자는 "스타트업에게 데모데이는 꿈을 실현하기 위한 치열한 경쟁의 무대이자 도약을 위한 파트너를 만나는 자리"라며 "앞으로 우수 스타트업이 최고의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유능한 민간투자자와의 가교 역할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